Home

전국뉴스

신안군, SRT 3천만명 독자가 선정한 '최고의 여행지' 선정

작성일 : 2020-11-13 15:16 작성자 : 임현진 (uumedia@naver.com)

전남 신안군이 2020 SRT 어워드에서 독자와 전문가가 뽑은 '최고의 여행지'로 선정돼 대상을 수상했다.

(사진=신안군청 제공)

SRT매거진은 올해 SRT가 뽑은 최고의 여행지로 신안을 비롯해 10개 도시를 선정했다.

'SRT 최고의 여행지 어워드'는 국내 여행문화 활성화를 위해 연간 3천600만 명이 이용하는 SRT에서 2018년 처음 시작해 올해 3년째로 해마다 탑승객 대상 설문조사와 여행작가, 여행 전문기자 등 전문가 심사를 통해 최고의 여행지를 선정한다.

신안군은 자은면에 수석정원, 수석박물관, 세계조개박물관 등이 있는 '1004 뮤지엄파크'는 해양 복합 문화단지로 해송숲이 아름다운 양산해변 50만㎡(축구장 70배)에 특색있는 테마로 꾸며진 뮤지엄과 공원을 갖추고 지난 8월에 오픈해 1만 명이 다녀갔다.

특히 아시아를 넘어 세계적으로 유명세를 치르고 있는 안좌 반원·박지도 '퍼플섬' 선포식 100일 만에 10만 명이 다녀갈 것으로 예상돼 하루 평균 700명이 다녀간 셈으로 대한민국 최초 섬 자체를 색채 이미지 메이킹에 성공한 사례로 볼 수 있다.

박우량 신안군수는 "코로나19가 발생하면서 섬의 가치는 한층 더 중요성을 느끼게 됐고 신안의 색채를 이용한 마케팅은 몇 년 더 빨리 빛을 보고 있다며 아직 완성되지 않은 만큼 대한민국 대표 섬 휴양지(새로운 비대면 관광지)로 가꾸어 나아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BEST NEWS

이페이지.

대표 : 한세미

고객센터 : 010-4781-7959

사업자등록번호 : 347-80-016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