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전국뉴스

SKT, AR로 즐기는 '창덕 ARirang 앳 홈' 앱 출시

작성일 : 2020-08-26 15:05 작성자 : 김나연 (uuje95@gmail.com)

SK텔레콤이 27일부터 전 세계 어디서든 유네스코 세계유산 '창덕궁' 곳곳을 즐길 수 있는 '창덕 ARirang 앳 홈' 서비스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사진=SK텔레콤 제공)

'창덕 ARirang 앳 홈'은 SK텔레콤과 구글, 문화재청이 지난 7월 창덕궁에 실제 방문하는 관람객을 위해 선보인 '창덕 ARirang' 앱에 이어 전 세계인이 즐길 수 있는 AR 서비스다.

이용을 원하는 고객은 어느 나라에 있든 구글 플레이나 원스토어에서 '창덕 ARirang 앳 홈'을 다운로드 후 무료로 즐길 수 있다.

특히 코로나19로 인해 한국 방문이 어려운 외국인이나 창덕궁과 멀리 떨어진 지역에 거주하는 어린이 등 누구든 어디서나 앱을 통해 창덕궁을 관람할 수 있어 문화 장벽을 낮췄다는 데 의미가 크다고 SK텔레콤은 설명했다.

현재 창덕궁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창덕궁 관람을 축소 운영 중이다.

27일부터 누구든 창덕 ARirang 앳 홈 서비스를 통해 창덕궁의 ▲금천교 ▲인정전 ▲희정당 ▲후원 내 부용지 등 총 9개 코스를 생생하게 관람할 수 있다.

향후 SK텔레콤은 구글과 협력해 창덕궁 내 AR 관람 코스를 순차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고객이 집 식탁이나 소파 테이블 위를 향해 스마트폰을 비추면 국보 제249호 '동궐도'가 펼쳐지며 전설 속 동물인 '해치'가 나타난다.

해치가 가상현실 속에서 창덕궁 곳곳을 안내하며 역사적 의미를 설명해주고 고객은 설명을 들으면서 주변을 360도로 둘러보거나 궁궐 속 그림을 확대해 볼 수 있다.

SK텔레콤은 언택트 문화 관람 취지에 맞게 기존 창덕궁 관람객들에게 문화재 보존 이유로 입장이 제한됐던 곳도 이번 AR 앱을 통해 공개했다.

일례로 관람객 출입이 제한된 후원 주합루 2층에서 왕의 비밀 정원인 '부용지' 일대를 내려다볼 수 있는 경험을 맛볼 수 있다.

이 외에도 궁중무용인 '춘앵무'를 증강현실에서 실제처럼 관람이 가능하다.

또 증강현실 속 왕·왕후와 함께 AR 사진 촬영을 하거나 AR 활쏘기, AR 연날리기 등 다채로운 AR 경험을 할 수 있다.

'창덕 ARirang 앳 홈' 서비스 지원 단말기는 갤럭시 S9, 갤럭시 S10 5G, LG V50 5G, 갤럭시 노트 9, 갤럭시 노트10+, 갤럭시 노트 20, 갤럭시 S20 시리즈 등이며 추후 확대할 계획이다.

SK텔레콤 예희강 브랜드마케팅그룹장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한국의 문화유산을 전 세계 알릴 수 있는 '언택트 문화 관람 서비스'를 출시하게 돼 의미가 크다"며 " 앞으로도 5G 기술을 활용해 사회에 기여할 수 있는 캠페인을 이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BEST NEWS

이페이지.

대표 : 한세미

고객센터 : 010-4781-7959

사업자등록번호 : 347-80-01685